도움말

그리스비극과 한국영화를 통해 본 가족

- 〈오이디푸스왕〉과 〈올드보이〉를 중심으로

Family seen through Greek tragedy and Korean movie -Focused into Oedipus the King and Old Boy
드라마연구 제30호(통합 제8권), 2009.06, 151-184 (34 pages)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이용불가
해당 논문은 발행기관과 저작권 계약이 종료됨에 따라 열람이 불가능합니다. 조속한 시일 내에 서비스가 재개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인용하기
이용수 : 1,379건
피인용수 : 0건
분야내 활용도 : 1%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1990년대 이후 우리 사회는 가족의 위기 혹은 해체 징후를 드러내고 있다. 가족의 위기 상황은 가부장제 가족의 억압 때문에 일어난 것이다. 본고는 가부장제의 기원 이론들을 고찰하고, 가부장제 가족의 기원을 보여주는 소포클레스의 〈오이디푸스왕〉과 〈안티고네〉를 분석대상으로 삼았다. 그리고 ‘오래된 미래’로서의 가족의 변모 양상을 비교 고찰하기 위해 ‘오이디푸스 모티프’를 다룬 한국영화 〈올드보이〉를 분석 대상으로 삼았다.
인간과 삶을 탐구하는 문학과 연극, 영화 등은 일찍이 가족에 대한 깊이있는 탐구를 보여왔다. 2500년 전의 그리스비극은 소재나 주제에 금기와 제한을 두지 않고 인간경험의 극한치와 고통의 최대치를 묘사했는데, 이때 빈번하게 다루어진 소재가 가족사의 비극이었다. 가장 비극다운 소재로 ‘혈육간의 살해’를 취택했다는 사실은 가족이 인간의 원초적 갈등의 장이며 인간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공간임을 인식한 결과라 볼 수 있다. 〈오이디푸스왕〉은 가족의 기원, 다시 말해 가부장제도가 형성될 때 억압했던 두 가지 터부인 부친살해와 근친상간을 다루고 있다.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는 흥미롭게도 오이디푸스 서사를 새롭게 변주한다. 〈오이디푸스왕〉이 가부장제 가족제도의 윤리를 굳건히 고수하는 가운데 금기를 어긴 인간을 괴물로 규정하고 징벌을 내린다면, 〈올드보이〉는 괴물이지만 ‘살아갈 권리가 있는’, 사랑을 지속하는 ‘탈주하는 오이디푸스’를 그려낸다. 이 영화는 근친상간 금지를 거부함으로써 가부장제 윤리에 도전을 던지고 있다. 가부장제도가 가족 구성원들의 불행과 억압을 가져오는 제도라면 그 근원적 금기부터 의심해 보아야 한다는 문제의식을 내포하고 있는 것이다.

Korean society is experiencing family crisis or even symptom of family break up since nineties. Family crisis situation comes from oppression of patriarchal family. This paper examined original theory of patriarchal system and took Oedipus the King and Antigone of Sophocles as analysis subjects, which show the origin of patriarchal family. And, in order to compare and examine the transfiguration of family as "old future", we took Korean movie Old Boy, which dealt with "Oedipus motif", as another analysis subject.
Literature, drama and movie, explore human and life. They have been exploring family in depth since early. Greek tragedy 2,500 years ago did not have any taboo or limitation on the subject or theme. It described the ultimatum of human experience and pain to maximum degree. Family tragedy was most frequent material for Greek tragedy. We can see the fact that "murder among family" had been selected as most tragic material was the result of recognition where family is space for basic human conflict and most important space in human life. Oedipus the King deals with murder of father and incest, which are two oppressed taboo's in the origin of family, when the patriarchal system had been formed.
Old Boy by director Park Chan-Wook plays a variation of Oedipus narration in interesting way. When Oedipus the King firmly adhered to the ethics of patriarchal system, defined human who had broken the taboo as monster and gave punishment, Old Boy described "escaping Oedipus" who, even he may be monster, he has "right to live on" and continue to love. The movie challenged the ethics of patriarchal system by refusing the prohibition of incest. The movie has the consciousness on the issue that if patriarchal system brings misery and oppression to family members, the original taboo could be questioned first.

목차
국문초록
1. 들어가며
2. 가부장제의 기원과 오이디푸스
3. 〈오이디푸스왕〉과 〈안티고네〉: 가부장제의 금기와 징벌
4. 〈올드보이〉: 탈주하는 오이디푸스
5. 나오며
참고문헌
〈Abstract〉
키워드

논문의 주요 키워드를 제공합니다. 키워드를 클릭하여 관련 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참고문헌 (0)

현재 논문의 참고문헌을 찾아 신청해주세요!

해당 논문은 참고문헌 정보가 없습니다.

인용된 논문 (0)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해당 논문은 인용된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64)

김성희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권호 내 다른 논문 (13)

드라마연구 제30호(통합 제8권)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추천 논문 (5)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해당 논문은 DBpia 추천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동국대학교 141
2 이화여자대학교 60
3 서울대학교 53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