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유전자치료 조항에 대한 개선방안

A Study on the improvements for the article of Gene Therapy in the 'Bioethics and Safety Acts' in 2008
생명윤리정책연구 제3권 제1호, 2009.04, 53-68 (16 pages)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이용불가
해당 논문은 발행기관과 저작권 계약이 종료됨에 따라 열람이 불가능합니다. 조속한 시일 내에 서비스가 재개 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인용하기
이용수 : 672건
피인용수 : 1건
분야내 활용도 : 1%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Due to the success of the treatment for ADA patient, gene therapy has been presented as a new treatment for serious diseases. Nowadays gene therapy is used more than 90 times a year around the world(2006). Though it has many benefits, as many studies has pointed out, it has various kinds of ethical problems, including its scientific uncertainty, clinical risks, and the potential violation of human dignity. The Bioethics and Safety Act has been established in order to address these problems in Korea in 2005. However two provisions relevant to gene therapy in the act are not regarded as proper measure to respond these problems. The aims of this paper is to review legal aspects of gene therapy in the Bioethics and Safety Act in 2008, and to find a way to improve the article of gene therapy in the act.
First of all, vague and ambiguous expression of the definition of gene therapy should be crystallized into the definite one. Second, the gene therapy is in general prohibited, and in particular the gene therapy with respect to a spermatozoon, ovum, embryo or fetus is prohibited. There are three exceptional circumstances which allow gene therapy. The exceptional cases contain serious diseases such as hereditary diseases, cancers, and AIDS which may threaten life or cause any serious disability, and diseases whose gene therapy would be deemed considerably more effective than any other treatment. But, the range of these exceptions is too broad to regulate the use of gene therapy. Third, although gene therapy is not regarded as a tried and reliable remedy yet, the establishment and registration of gene therapy institution is easy and simple. The last, there are two kinds of laws relevant to gene therapy which are the Bioethics and Safety Act and Pharmaceutical Affairs Act. There are some inconsistency and confusions in implementing these two laws. This paper will address legal problems, articulate inconsistencies within these laws, and find better oversight system of gene therapy in Korea.

목차
Ⅰ. 들어가며
Ⅱ. 생명윤리법상 유전자치료 조항에 대한 분석
Ⅲ. 맺으며
Abstract
키워드
인용된 논문 (1)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11)

김현철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권호 내 다른 논문 (6)

생명윤리정책연구 제3권 제1호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추천 논문 (5)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해당 논문은 DBpia 추천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이화여자대학교 57
2 서울대학교 25
3 가톨릭대학교 성심교정 10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