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인문계·실업계 고등학생의 식사에 대한 인식과 영양지식 비교

Comparison of the Perception of Meals and Nutrition Knowledge in General and Vocational High Schools
한국식품영양과학회지 제40권 제9호, 2011.9, 1244-1255 (12 pages)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Quick View
구매하기 6,000원
인용하기
이용수 : 291건
피인용수 : 0건
분야내 활용도 : 7%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ompare the perception of meals and nutrition knowledge among high school students in Seoul. A survey was carried out on 548 male/female students in general and vocational high schools. The general high school students showed higher frequency of breakfast than the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p<0.001). As for the reasons for eating alone, the general high school students showed high frequency of 'busy', whereas the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revealed high frequency of 'irregular meal times' (p<0.001). Concerning the habit of eating alone, 'irregular meal times (25.0%)', 'unbalanced diet (22.4%)', and 'instant food (16.6%)' were observed in that order (p<0.01). The percentage of high school students who regarded family meals as meals eaten with every member of their family was 70.6% (p<0.05). The percentage of general high school students who ate family meals was 61.8% and that of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was 50.0% (p<0.01). When agreement with attitudes, environment, and participation in family meals was evaluated using a Likert scale (strongly agree 5 points, strongly disagree 1 point), the general high school students showed a higher level of agreement than the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and the results showed a significantly higher level of agreement as the frequency of family meals increased. Likewise, the groups who scored a higher level of nutrition knowledge had positive attitudes, environment, and participation in family meals with significant differences.

본 연구는 서울지역 인문계와 실업계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남녀 548명을 대상으로 아침식사, 단독식사 및 가족식사에 대한 실태와 영양지식을 비교 조사하였으며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조사대상자의 어머니 교육정도는 대부분 고졸과 대졸이었고(p<0.001), 실업계 학생이 인문계 학생보다 어머니의 직장이 있는 경우가 많았다(p<0.01). 가족형태는 부모님과 형제와 함께 살고 있는 학생이 인문계 75.4%, 실업계 73.9%로 조사되었다. 아침식사 횟수의 조사에서 아침식사를 ‘거의 매일 먹는다’로 응답한 경우 인문계 67.6%, 실업계 45.3%, ‘먹지 않음’으로 응답한 경우는 인문계 7.0%, 실업계 15.6%로 나타났고(p<0.001), 인문계 학생이 실업계 학생보다 아침식사의 횟수가 많음을 알 수 있었다. 단독식사를 하는 이유로 ‘내가 바빠서’라고 응답한 경우가 44.0%로 가장 많았고(p<0.001), 단독식사의 주식의 형태로 ‘밥과 반찬’으로 식사한다는 조사가 53.1%로 나타났다(p<0.05). 단독식사 할 때 식사시간의 규칙성에서 ‘불규칙하다’는 응답(34.9%) 에서 실업계 학생이 인문계 학생보다 높게 나타났다(p< 0.001). 식사속도는 대체로 빠른 편이었고, 단독식사 할 때 좋지 않은 식습관 중에 가장 문제가 되는 것으로 ‘불규칙한 식사시간’, ‘편식’ 및 ‘인스턴트식품 섭취’의 순으로 조사되었다(p<0.01). 가족식사의 인식 조사에서 ‘함께 사는 가족이 모두 모여 식사하는 것이 가족식사’라고 생각한다는 응답 (70.6%)이 가장 많았고(p<0.05), 가족식사의 유무는 인문계 학생이 실업계 학생보다 11.8% 더 많이 가족식사를 갖고 있다고 생각하였다(p<0.01). 가족식사의 횟수를 ‘일주일에 1∼2회 한다’는 응답이 173명(31.6%), 가족식사의 좋은 점으로 ‘가족 분위기가 좋아질 수 있다’는 응답(35.4%)이 가장 많았다(p<0.05). 가족식사를 하는 날로 ‘주말 또는 공휴일’이 50% 이상으로 우리나라 고등학생들은 평일에는 학교와 학원수업으로 바빠서 상대적으로 온 가족이 시간적 여유가 있는 주말 또는 공휴일에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게 되는 경우 가 많음을 보여주었다. 가족식사의 태도, 환경 및 참여도에 대한 동의 정도를 측정한 결과, 가족식사의 태도의 평가에서는 대체적으로 실업계에 비해 인문계가 모두 동의하는 정도가 높게 나타났으며, 가족식사 횟수에 따른 가족식사의 태도, 환경 및 참여도에 대한 동의 정도를 측정한 결과, 가족식사의 태도에 대한 동의 정도는 모든 평가에서 가족식사의 횟수가 많은 집단에서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영양지식에 대해 분석한 결과, 열량에 대한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보인 항목은 ‘체중을 줄이기 위해서는 식사 조절보다 운동이 효과적이다’(인문계 0.65, 실업계 0.61)이었고, 영양소에 관련하여 가장 높은 점수를 보인 항목은 ‘다양한 영양소를 가진 식사가 좋은 식사이다’(인문계 0.85, 실업계 0.80)이었다.
영양소의 급원식품 및 기타 항목에서 ‘등푸른 생선은 고도의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한 좋은 지방공급원이다’의 항목에서 가장 낮은 점수를 보였다(인문계 0.51, 실업계 0.47). 영양지식 점수 ‘상’, ‘중’ 및 ‘하’에 따른 가족식사의 태도, 환경 및 참여도에 대한 동의 정도는 영양지식 점수 ‘상’인 집단에서 가족식사의 동의 정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상의 결과에서 대부분의 청소년들은 아침식사를 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인문계 학생이 실업계 학생보다 아침식사의 횟수가 많음을 알 수 있었다. 인문계 학생들은 학습 및 학원시간 등으로 본인 바쁜 이유로, 실업계 학생들은 불규칙한 생활습관에 따른 식사시간의 불규칙으로 인해서 단독식사를 하고 있었다. 단독식사 시 좋지 않은 식습관으로 인문계 학생들은 방과 후 자율학습 및 학원수강 등으로 집 밖에서 식사를 많이 하게 되므로 패스트푸드나 인스턴트식품을 자주 먹는다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리고 인문계 학생들이 실업 계 학생들보다 가족식사에 대한 동의 정도가 높게 나타났으며, 대부분 가족식사의 횟수가 많은 집단과 영양지식 점수가 ‘상’인 집단에서 가족식사에 대한 동의 정도는 높았다. 따라서 인문계와 실업계 청소년들 모두에게 매일 반복되는 식사의 중요성과 온 가족이 모여서 하는 가족식사가 개별적으로 하는 단독식사보다 식사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것을 인식시킬 필요가 있으며 지속적인 영양교육을 통해 식생활 개선 노력이 요구된다.


목차
Abstract
서론
연구방법
결과 및 고찰
요약
감사의 글
문헌
키워드

논문의 주요 키워드를 제공합니다. 키워드를 클릭하여 관련 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인용된 논문 (0)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해당 논문은 인용된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0)

윤은정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해당 논문은 제 1저자의 다른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권호 내 다른 논문 (20)

한국식품영양과학회지 제40권 제9호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추천 논문 (10)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더 많은 추천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연세대학교 19
2 숙명여자대학교 12
3 계명대학교 11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