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이성애 결혼/가족 규범을 해체/(재)구성하는 동성애 친밀성

- 사회적 배제와 ‘독립적’ 삶의 모델 사이에서

Same-sex Intimacies: ‘Non-normative’ Life Experiences that Challenge and (Re)form Heteronormative Marriage/Family Norms in South Korea
한국여성학 제29권 1호, 2013.3, 85-125 (41 pages)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Quick View
구매하기 9,000원
인용하기
이용수 : 2,290건
피인용수 : 0건
분야내 활용도 : 1%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본 연구는 ‘이성애 결혼/가족’ 중심의 친밀성 논의가 비정상화하며 배제하는 ‘동성애 친밀성(same-sex intimacy)’의 의미와 실천을 한국적 맥락에서 고찰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동성애 친밀성의 실제적인 실천과 의미화 과정을 살펴보는 것은 새로운 관계적 질서를 형성하는 동성애자의 삶을 의미화하는 것뿐만 아니라, 결혼/가족 중심의 ‘정상적’ 친밀성 규범을 비판적으로 검토하고, 친밀성을 민주적으로 재구성할 수 있는 새로운 사회적 가능성을 포착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 동성애 친밀성이 젠더, 계급, 연령, 섹슈얼리티의 차이와 교차하며 복합적으로 의미화되고 실천되는 ‘사랑하기’, ‘가족하기’, ‘공동체 실천’들을 살펴보고자 한다. 동성애자들의 경우, 친밀성을 규율하는 이성애 젠더/가족 규범으로부터 상대적으로 ‘자유’롭기 때문에 평등하고 ‘선택’하는 친밀성 실천이 가능하다. 그러나 동성애 친밀성은 이성애규범과 무관하게 작동하는 것이 아니라 이성애 결혼/가족 규범과 지속적으로 협상, 재구성되는 과정임을 가시화하고자 한다. 또한, 동성애자들을 소수자 ‘집단’으로 동질화시킴으로써 내부적 차이를 비가시화 하는 한계에 주목하면서, 동성애 친밀성의 내부적 다양성과, 계급, 젠더, 연령과 섹슈얼리티의 상호교차성을 복합적으로 조명하고자 한다. 동성애 친밀성은 섹슈얼리티 자체의 문제만이 아니라 계급, 연령, 젠더적인 위계와 결합되어서 형성되어가는 삶의 지형 전체를 드러내는 영역의 문제이다. 즉, 비규범적 친밀성 실천과정을 포착하는 것은 단순히 친밀성의 변동이냐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인 환경, 차별, 불평등성을 가시화하는 과정이며, 사회적으로 비가시화된 집합적인 삶의 실험들의 잠재적 조건에 주목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 본 논문은 비규범적 동성애 친밀성이 동성애자 내부의 사회적 자원, 나이, 젠더에 따라서 다층적으로 경험됨에 주목하면서 계급, 연령, 젠더의 차이를 갖는 게이, 레즈비언 서사 분석에 기반을 두고 있다.

Through analyzing how same-sex intimacies are constructed within different social environments and social constraints, in comparison with compulsory heterosexual intimacy, I found that the normative version of heterosexuality regulates and excludes same-sex intimacies as abnormal practices. So, in order to offer how same-sex intimacies could create different life experiments in comparison with heteronormative versions of life journey and gender scripts, we need a detailed analysis to search for diverse life values outside institutionalized forms of love, the family. The social exclusion and being detached from institutionalized intimacy and norms of proper life are not just negative; there is also the potential to create alternative and equal relationships because there are no determined and preconceived life models which homosexuals can follow. In order to highlight the role of individual agency and collective endeavour to create non-normative meaning of same-sex intimacy, the main body of the research was based on qualitative interviews with 18 individuals, divided between 8 gays and 11 lesbians across diverse social status and cultural and material resources.

목차
Ⅰ. 들어가며
Ⅱ. 연구방법
Ⅲ. 이론적 고찰
Ⅳ. 사례분석
Ⅴ. 글을 마치며
참고문헌
Abstract
키워드
인용된 논문 (0)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해당 논문은 인용된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8)

김순남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권호 내 다른 논문 (5)

한국여성학 제29권 1호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추천 논문 (10)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더 많은 추천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연세대학교 223
2 서울대학교 139
3 성공회대학교 137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검색결과 미리보기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