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직장인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와 음주

- 사회적 지지의 조절효과

Moderating Role of Social Suppor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PTSD) and Drinking Behavior among Employees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제42권 제4호, 2014.12, 115-142 (28 pages)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Quick View
구매하기 6,000원
인용하기
이용수 : 692건
피인용수 : 0건
분야내 활용도 : 1%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본 연구는 직장인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가 음주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고, 이 두 변인들 간의 관계에서 사회적 지지의 조절효과를 검증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 연구를 통해 직장인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와 음주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직장인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정신보건사회복지 영역의 경험적 근거를 제공하는데 의의가 있다. 본 연구의 연구대상은 전라북도 3개 지역 소재 직장인 392명이며, 조절회귀식으로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연구대상자의 20.4%가 문제 음주군으로 나타났으며, 인구사회학적 특성에 따른 음주행태 및 음주수준 분석결과, 남성, 종교가 없는 직장인, 20대 연령, 미혼 직장인, 사무직, 근속연수 1년 이상~4년 미만의 직장인이 음주량, 폭음횟수와 음주수준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직장인의 PTSD 집단에 따른 음주수준의 평균 차이가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나타났다. PTSD를 정상집단, 부분 PTSD 집단, 완전 PTSD 집단으로 나누어 집단에 따른 음주수준의 평균 점수를 살펴본 결과, 완전 PTSD 집단이 다른 집단보다 음주수준의 평균 점수가 높게 나타났다. 셋째, 직장인의 PTSD 수준이 높아질수록 음주수준 또한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사회적 지지는 PTSD와 음주수준 간의 관계를 조절하는 효과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즉, 사회적 지지 수준이 낮은 집단은 PTSD 수준이 높아질수록 음주수준이 증가하는 양상을 보이지만, 사회적 지지 수준이 높은 집단은 PTSD 수준에 따른 음주수준의 증가 정도가 완만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본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직장인의 정신건강과 음주문제 개입을 위한 정신보건사회복지의 개입방안 등을 제언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moderating role of social support between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PTSD) and drinking behavior among employees. Data were collected from 392 employees in Jeollabuk do.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by frequency, t-test, moderated multiple regression and simple slope analysis. The major finding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First, 20.4% of subjects showed problem drinking group and male, no-religion, 20-29 years old, single, office worker, 1-4 years of working group showed more higher binge drinking, problem drinking. Second, normal, partial-PTSD, full-PTSD group showed the significant difference and full-PTSD group showed more problem drinking. Third, PTSD were significantly related to the drinking behavior. Fourth, social support moderated between PTSD and drinking behavior mong employees. These findings supported the importance of Employee Assistance Program(EAP) and mental health program in work settings. Suggestions of mental health social work were discussed and proposed future research.

목차
1. 문제제기
2. 선행연구 고찰
3. 연구방법
4. 연구결과
5. 결론 및 제언
참고문헌
키워드

논문의 주요 키워드를 제공합니다. 키워드를 클릭하여 관련 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참고문헌 (55)

현재 논문의 참고문헌을 찾아 신청해주세요!

  1. 권구영 , 2005 , 직장인의 음주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사무직 직장인을 중심으로 , 한국사회복지학 57 (2) : 93 ~ 118

  2. 권용철 , 2013 , 경찰관의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PTSD) 증상과 관련된 인지적, 정서적 특성 , 한국심리학회지 임상 32 (3) : 649 ~ 665

  3. 김윤정 , 2012 , 소방공무원의 외상 후 스트레스 모형구축 , 정신간호학회지 21 (4) : 282 ~ 291

  4. 김은주 , 2010 , 지방공무원의 직무스트레스와 음주, 흡연 행태에 관한 연구 , 동서간호학연구지 16 (1) : 61 ~ 69

  5. 김희국 , 2012 , 구제역 방역에 참여한 공무원의외상후 스트레스 장애와 우울 ,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40 (4) : 205 ~ 229

  6. 동아일보 , 2012 , 어른들의 왕따 10대 고민 뺨친다 , 2012년 8월 1일

  7. 박윤미 , 2011 , 외상생존자와 일하는 사회복지사의 소진에 대한 역할갈등, 업무부담과 이차적 외상 스트레스 및 자기효능감의 영향 , 한국아동복지학 (36) : 289 ~ 322

  8. 보건복지부 , , 2011년도 정신질환실태 역학조사

  9. 보건복지부 , , 2012 국민건강통계: 국민건강영양조사 제5기 3차년도

  10. 김희진 , 2010 , 기혼 직장인의 우울과 자살생각, 그리고 음주의 관계 ,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36) : 1 ~ 34

인용된 논문 (0)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해당 논문은 인용된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96)

윤명숙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권호 내 다른 논문 (19)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제42권 제4호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추천 논문 (10)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더 많은 추천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전북대학교 63
2 이화여자대학교 40
3 연세대학교 35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검색결과 미리보기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