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학술저널]

  • 학술저널
  • Top 10%

홍지혜(경기대학교) 김성영(경기대학교)

표지

북마크 1

리뷰 0

이용수 877

피인용수 0

초록

서울특별시 관악구에 위치하고 있는 인문계 고등학교 1학년~3학년에 재학 중인 남녀 고등학생 296명을 대상으로 스트레스 자각도, 스트레스 영역별 요인분석(가정생활, 학교생활, 친구 및 사회적 관계, 자기 자신), 스트레스 강도별 분류에 따른 식행동의 변화(식습관, 음식선호도, 간식섭취, 외식)를 분석한 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스트레스 자각여부는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스트레스의 자각에 대한 인지도가 높은 결과를 보였고, 스트레스의 자각 정도는 남학생 및 여학생 대부분 보통 이상의 스트레스 강도로 자각하고 있는 결과를 보였다. 스트레스 강도에 따른 분류는 스트레스 평균점수 및 표준편차를 포함한 군을 중간군(1.78점~2.96점), 그 이하를 낮은군(1.78점 미만), 이상은 높은군(29.6점이상)으로 분류하였다. 스트레스 영역별 평균점수는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자기 자신영역’과 ‘학교생활영역’에서 높은 평균점수를 보였으며 남학생은 여학생에 비해 ‘가정생활영역’에서 여학생은 ‘친구 및 사회적 관계영역’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평균점수의 결과를 보였다. 스트레스 강도에 따른 식습관의 변화는 스트레스를 받은 후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스트레스 강도가 높을수록 불규칙한 식사를 하는 비율이 증가하였고, 식사량은 스트레스를 받은 후 남학생은 감소한 반면 여학생은 증가하였다. 또한 스트레스를 받은 후 여학생의 높은군은 식사속도가 빨라지는 결과를 보였다. 스트레스를 받기 전 남학생 및 여학생은 스트레스 강도가 높을수록 아침결식이 많은 반면, 스트레스를 받은 후에는 스트레스 강도와 상관없이 저녁결식이 증가하였다. 음식선호도의 변화는 스트레스를 받기 전에는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고기?생선?계란?콩류’의 선호도가 높았고, 스트레스를 받은 후에도 ‘고기?생선?계란?콩류’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지만 ‘당류’의 선호도가 스트레스 받기 전보다 증가하였다. 선호하는 음식종류는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스트레스를 받은 후 ‘햄버거?피자’의 선호도가 증가하였다. 간식섭취의 변화는 스트레스를 받기 전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1회 섭취’가 대부분이었고 스트레스를 받은 후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2~3회 이상’을 섭취하는 비율이 증가하였다. 특히 여학생의 높은군은 ‘4~5회 및 6회 이상의 간식섭취’ 비율 또한 증가하였다. 간식종류는 스트레스를 받기 전 남학생은 ‘빵류’, ‘과자류’를 선호하였고 여학생은 ‘빵류’, ‘과자류’ 외에도 ‘과일?건강주스’의 선호도가 높았다. 스트레스를 받은 후에는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분식류’ 및 ‘피자?치킨?햄버거’등 인스턴트식품의 선호도가 증가하였다. 외식의 변화는 스트레스를 받기 전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스트레스 강도가 높을수록 ‘가족과 함께 외식’하는 비율이 감소하였고 스트레스를 받은 후 여학생이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가족’ 대신 ‘친구와 함께 외식’하는 비율이 증가하였다. 외식비용은 스트레스를 받은 후 스트레스 강도와 관계없이 전반적으로 증가하였고, 특히 여학생의 높은군이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스트레스 강도에 따른 음식섭취의 스트레스 해소정도는 남학생 및 여학생 모두 전반적으로 ‘음식섭취가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된다’고 대답한 반면, 여학생의 높은군은 ‘음식섭취가 스트레스 해소에 전혀 도움이 안된다’고 답한 비율이 높았다. 결론적으로 스트레스 강도가 높을수록 불규칙한 식습관의 증가, 인스턴트식품의 섭취 증가, 간식섭취 빈도 증가, 외식 빈도 및 비용의 증가 등 부정적인 식행동으로의 변화를 유도하는 결과를 보였다. 따라서 청소년기의 스트레스를 해소시킬 수 있는 국가적 차원의 방안 및 프로그램 연구가 절실하게 필요하며 규칙적인 생활습관과 건전한 식행동을 유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올바른 영양교육이 요구된다.

This study investigated the correlation between eating behavior patterns, including eating-habits, food preferences, snack intake levels, and eating-out frequency and stress levels in high school students (males 174 and females 122) in Seoul. Analysis of eating-habits showed that eating-irregularity and eating-speed increased with elevated stress levels in both males and females under stress. The size of meals decreased in males, whereas it increased in females under getting stress (P<0.01). Preferences for sugar, hamburgers, and pizza also increased in both males and females under stress. Eating-out frequency decreased in males with a high stress level (P<0.01), whereas it increased in females. As for eating-out partners, males did not show any changes, whereas females preferred friends to family when under stress. Eating-out expenses also increased in both males and females, particularly in females with a high stress level (P<0.05). Males under increased stress showed effective stress reduction by increasing food intake, whereas females under increased stress showed less effective results. Consequently, high school students under high stress, particularly females, showed negative changes in eating behavior patterns, including irregular eating-habits, increased instant food and snack intakes, and increased frequency of eating-out. Therefore, development of appropriate programs for reducing stress and persistent nutrition education to promote good dietary behaviors are required.

목차

ABSTRACT
서론
재료 및 방법
결과 및 고찰
요약
REFERENCES

참고문헌(25)

  • 1.

    김영경 , 2013 , 청소년의 스트레스와 인터넷 중독 및 도박행동과의 관계 : 자기효능감과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 검증 , 한국청소년연구 24 (1) : 127 ~ 156

  • 2.

    김영아 , 2001 , 청소년의 스트레스, 사회적지지, 건강행위와의 관계 , Child Health Nursing Research 7 (2) : 203 ~ 212

  • 3.

    김현순 , 2009 , 청소년의 스트레스, 자기효능감, 우울과 자살생각의 관계 , 한국청소년연구 20 (1) : 203 ~ 225

  • 4.

    김혜경 , 2009 , 울산지역 성인 남녀의 스트레스와 식습관 , Journal of Nutrition and Health 42 (6) : 536 ~ 546

  • 5.

    박영숙 , 2009 , 청소년 자살사고의 보호요인과 위험요인 : 인문계 및 실업계 고등학생의 학교생활 스트레스, 우울, 부모관계, 친구관계 및 자살사고와의 관계 , 한국청소년연구 20 (3) : 221 ~ 251

리뷰(0)

도움이 되었어요.0

도움이 안되었어요.0

첫 리뷰를 남겨주세요.
Insert titl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