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학술저널]

  • 학술저널
  • Top 10%

뉴스 유통의 구조 변동 혹은 권력 변화

김위근(한국언론진흥재단)

이 논문을 2019-09-29 에 이용했습니다.

표지

북마크 4

리뷰 0

이용수 2,237

피인용수 1

초록

우리나라 온라인 저널리즘 지형의 과거, 현재, 미래는 무엇보다 포털 뉴스서비스와 밀접한 연관이 있다. 전통 저널리즘에서 한정된 뉴스미디어는 뉴스 생산과 유통을 동시에 수행하기 때문에 소비를 완전히 장악할 수 있었다. 이후 다매체다채널 시대에는 뉴스미디어가 큰 폭으로 증가하고 이에 따라 뉴스 생산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수용자의 선택이 중요하게 됐다. 온라인 저널리즘 환경에서는 각종 뉴스 이용을 간편하게 만든 포털 뉴스서비스에 대한 이용의 집중, 뉴스미디어 브랜드보다는 뉴스 콘텐츠에 집중하는 뉴스 소비의 특성 등으로 인해 뉴스 유통이 가장 중요한 영역으로 부각됐다. 포털 뉴스서비스가 온라인 저널리즘의 상징적 존재가 되면서 뉴스 유통 중심의 우리나라 저널리즘 지형이 완성된 것이다. 뉴스 유통만을 담당하는 포털 뉴스서비스가 뉴스를 생산하는 언론사닷컴이나 인터넷신문보다 더 큰 영향력을 가진다는 것은 언론 권력의 변화를 의미한다. 이로 인해 기존 뉴스미디어와 포털 뉴스서비스의 갈등이 곳곳에서 목격된다.

The past, present, and future of online journalism in Korea are inextricably bound up with the portal site news services. In traditional journalism, finite news media took hold on news consumption completely because of performing news production and distribution simultaneously. Since then, in the age of multi-media and multi-channel, the audience selection has become more important because of greatly increasing news media and then exploding news production. In online journalism, the news distribution have emerged as the most important field because of the intensive consuming the portal site news services making use of various news easier, the characteristic of news consumption focusing on not news media brands but news media contents, etc. Therefore, the news present landscape of Korean journalism oriented news distribution has been completed by that the portal site news services became the symbol of online journalism. That the portal site news services performing only news distribution have more influence than the paper based online newspapers and Internet based online newspapers producing news means the change of media power. By this, a conflict between news media and portal site news services appears at all times.

목차

1. 서론
2. 포털 뉴스서비스의 정체성으로서 뉴스 유통
3. 포털 뉴스서비스의 뉴스 유통 결과
4. 포털 뉴스서비스의 뉴스 유통과 언론 권력의 변화
5. 결론
참고문헌
ABSTRACT

리뷰(0)

도움이 되었어요.0

도움이 안되었어요.0

첫 리뷰를 남겨주세요.
Insert titl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