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Categorization of “Doknyeo” in Joseon Acceptable but Deviants

Vol.32 No.3, 2016.9, 1-26 (26 pages)
Copy
Quick View Quick View
Purchase $5.29
Export
Usage : 249
Citations : 0
분야내 활용도 : 9%
More detail >

· Usage : Full-text article downdloads count since 2010.

· Citations : Cited in the DBpia's articles

· Impact Score : Calculates the article impact score on a basis of the usage in the last 24 months.

Abstract
이 글은 조선시대 관찬사료 속에 등장하는 ‘독녀’가 지칭하는 대상이 누구이며, 조선의 위정자들이 그들을 어떤 자리에 배치하고 관리했는지를 읽어보기 위한 것이다. 조선시대 독녀는 ‘환과고독(鰥寡孤獨)’ 가운데 하나인 ‘독’과 ‘녀’가 묶인 단어이다. 이 때 ‘독’의 사전적 의미는 늙어서 자식 없는 사람을 뜻한다. 조선시대 ‘독녀’는 나이 들어서 남편도 없고 자식이 없어서 의지할 곳 없는 여자를 가리킨다. 이들은 현실에서 과부, 처녀 등과 중첩된다. 하지만 자녀가 있는 경우의 과부와 다르고, 아직 혼인하지 않은 상태일 뿐인 젊은 처녀와도 다르다. 독녀는 나이 들어서 의지할 곳 없이 외로운 상태로 부모 자식 관계, 그리고 부부관계에서 벗어나 혼자인 여자들을 지칭하는 범주이다. 이들은 부녀에게 부과된 ‘삼종지도’라는 규범 밖에 놓여 있었다. 조선시대의 유교적 지배엘리트들은 독녀를 스스로 살아가기 어려운 자로 여기며, 국가에서 반드시 먼저 돌봐야 하는 존재라고 논의하였다. 이에 그녀들에 대한 특별한 구휼과 면세의 정책에 대한 논의과정에서 독녀는 종종 거론되었다. 그런데 독녀는 환과고독 가운데 하나이면서도 홀아비, 과부, 고아와 함께 논의되기보다는 맹인 또는 병신, 걸인과 함께 묶이곤 했다. ‘불성인(온전치 못한 존재)’이라는 것이 그들을 함께 묶는 이유였다. ‘나이 들었으나 남편과 자식이 없는’ 여자들은 ‘독녀’라는 이름으로, 신체적 조건에서 결핍이 있다고 여겨지거나 떠돌아서 불안정하고 위험한 존재들과 같은 위치에 배치되었다. ‘독녀’라는 이름 속에는 혼자인 그녀들을 보호의 대상으로 설정하여 그 위험성을 무마하면서 동시에 배제하는 이중적 의미가 담겨있다. 이른바 온전치 못한 그녀들은 어느 틈에 갑자기 사회를 불안에 빠뜨릴 수 있기에 각별한 관심의 대상이 되어야 했다. ‘독녀’라는 범주가 설정된 것은 조선 국가에서 부녀를 ‘삼종지도’라는 규범에 따라 남자에게 소속되는 위치에 놓이도록 한 기획의 이면이었다.

Doknyeo(solitude women) to women with neither husband nor children. They were placed on the opposite side of the “normal” women - with husband and children - in the Joseon society. They were different from either widow(Gwa-bu), women without husband but with children, or young single women(Cheo-nyeo), women not yet married. Also, they were different from orphan(Go-a) since they were adults. They were absolutely alone with no parent-child or conjugal relations. They were placed outside the boundary of female norms. Unlike men, it was problematic for women to be alone as the Joseon society put an emphasis on Samjongjido(three subordinations of women). Doknyeo were regarded pitiful, uneasy, and dangerous. They were prioritized in relief policies and exempted from paying tax. Though Doknyeo was one of the four categories of Hwan-gwa-go-dok(widower, widow, orphan, solitude), rarely was she discussed alongside other three categories (widower, widow, and orphan). Rather, she was tied up with the blind, the handicapped, or beggars under the name of Bulseongin(impaired beings) or deviants. She was placed at the bottom of the social hierarchy. The state of Joseon intended to anchor women in the normative frame of Samjongjido. Doknyeo, who existed ambiguously outside the boundary of Samjongjido, received special management and attention by the state.

TOC
Ⅰ. 들어가며
Ⅱ. 조선시대 ‘독녀’의 의미
Ⅲ. 궁핍하고 호소할 데 없는 독녀: 면세와 진휼의 특별 배려 대상
Ⅳ. ‘불성인(不成人)’ 가운데 하나인 독녀
Ⅴ. 나가며
참고문헌
Abstract
Keyword
References (0)
Cited articles (0)

Please apply for Alerts and check the information by e-mail!

Cited articles not found.

Other articles of first author (16)

Please check the detailed of Jung, Ji Young Identified author!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Within this Journal (9)

Please check the detailed of Vol.32 No.3!

Recommended Articles (10)

We provide services, 'DBpia Recommended Articles' and 'Customers who used this article also used', that used text mining, usage and citations data.

DBpia Recommended Articles

More recommended articles!

Customers who used this article also used

Metrics

Usage Status

· Usage

· Top 3 institutions list on usage

More detail >
No Top institutions Usage
1 이화여자대학교 56
2 부산대학교 18
3 서울대학교 14

Impact Score

· Impact Score

· The article impact score on the subject

More detail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Citations

Detailed Info
Copyright Policy

The copyright of all work are belongs to the original author. The contents of each work shall not be responsible or guarantee. Crawl the metadata of articles do not allowed without agreemen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