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요’가 만드는 ‘싫어요’의 세계

- 페이스북 ‘여성혐오’ 페이지 분석

‘Dys-like-phoria’ - Representation and Recharacterisation of ‘Misogyny’ through Facebook -
미디어,젠더&문화 제31권 제2호, 2016.6, 5-44 (42 pages)
상세정보
간행물명
미디어, 젠더 & 문화
ISSN
1738-2483
등재정보
KCI등재
간행물 유형
학술저널
DBpia 주제분류
사회과학 > 신문방송학
발행기관
한국여성커뮤니케이션학회
발행연월
2016.6
URL
http://www.dbpia.co.kr/Article/NODE06702521
자료유형
전자저널 논문
작성언어
한국어
파일형식
TextPDF
KORMARC 보기
저자

김수아 (서울대학교 기초교육원)

김세은 (강원대학교 신문방송학과)

인용
김수아,김세은. (2016.6). ‘좋아요’가 만드는 ‘싫어요’의 세계. 한국여성커뮤니케이션학회, 31(2), 5-44.
구매하기 가격 : 9,000원

기관회원으로 로그인하거나, 구매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보관함
페이스북 트위터
초록
현재 한국의 경우 ‘여성혐오’를 페이지 핵심 정체성으로 내세우는 페이스북 공개페이지가 여러 개 운영되어 페이스북 중심의 청년 세대 문화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 연구는 이러한 ‘여성혐오’ 페이스북 페이지의 내용과 논리를 분석하고, 이들이 평등, 자유 등의 다양한 민주적 가치를 재전유하여 구성하는 담론의 문제를 드러내고자 했다. ‘김치녀’ 페이스북 페이지를 비롯한 온라인 ‘여성혐오’ 현상은 남성중심적 가부장제 질서로 되돌리려는 시도이다. ‘여성혐오’의 발화 주체들은 기존의 불평등 및 격차의 해소를 위한 조정 단계에 들어섰다고 볼 수 있는 현대사회 젠더 관계의 변화 과정을 ‘위기’로 개념화하면서 스스로를 약자로 자리매김한다. 그리고 자신의 윤리적 정당성을 ‘일베’를 부정하는 차별화 전략을 통해 획득하려 했다. 또한 이들은 페이스북의 네트워크와 공동체 구성 기능을 적절히 활용하면서 유머를 경유하여 ‘혐오’를 놀이로 바꾸는 전략을 사용함으로써 ‘여성혐오’ 페이지의 구독이나 해당 페이지의 활동을 ‘문제없는 인터넷 활동’으로 바꾸면서 심리적 저항감을 덜어주고 있었다. ‘좋아요’를 통해 매개되는 혐오의 공동체들은 ‘혐오’가 일상적이고 정당하다는 생각 하에 지속적으로 확산되고 연결되는 중에 있다. ‘여성혐오’ 현상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헤게모니적 전통적 남성성이 아닌 대안적 남성성과 새로운 여성성, 새로운 젠더 관계에 대한 상상력이 중요하며, ‘여성혐오’의 문화적 확산을 막기 위한 시민 사회의 개입과 실천들이 적극적으로 요구된다.

Contemporary Korean society has witnessed the rise and prevalence of Facebook pages that set forth their core identity as ‘misogyny’. Within this societal context, this study analyses the contents and logic of such pages, focusing on how they influence the younger generation, and thereby disclose the problematic discourses and methods deployed in order for them to re-appropriate democratic values, such as equality and freedom. Existing literature has read the ‘misogyny’ phenomenon rampant on online, epitomised in the Facebook ‘Kimchinyo (Kimchi girl)’ pages, as a patriarchal attempt to restore the authority of men over women. The uttering subjects of ‘misogyny’ characterise the current changes in the political dynamics of gender as a ‘crisis’, and thus position themselves as the minority. Moreover, they have tried to attain their ethical justification through differentiating themselves from ‘Ilbe’. Another strategy adopted in the course of self-justification is humour. Humour transforms ‘misogyny’ into a playful game, alleviating the psychological resistance general Facebook users may have against propagandas of hate, when presented directly. ‘Misogynist’ communities on Facebook are being continuously proliferated and bridged between each other, via the mechanism of ‘like’, under the recognition that ‘misogyny’ is routine and reasonable. In order to react to and confront the affirmation of ‘misogyny’ as a normality, it is important to imagine an alternative masculinity, as well as an original conceptualisation of femininity and gender relationships. The role of civil society in countering the phenomenon of ‘misogyny’ is highly important: to prevent the pervasion of ‘misogyny’, and its gradual ramification as a legitimate form of culture, intervention of a social level is most needed.

목차
1. 들어가며
2. 이론적 논의 및 선행연구 검토
3. 연구 대상 및 연구 방법
4. ‘여성혐오’ 담론의 구성과 페이스북 공동체의 구성
5. 나가며
참고문헌
Abstract
키워드
연관 추천 논문
  1. 1. 페이스북은 우리의 관계를 윤택하게 하는가? 양혜승, 김진희, 서미혜, 한국언론학보, 2012, 10

  2. 2. 디지털 네이티브 여/성주체(Digital Native Fe/male Subject)의 운동 전략 장민지, 미디어, 젠더 & 문화, 2016, 9

  3. 3. 페이스북은 우리의 삶을 행복하게 하는가? 양혜승, 김진희, 서미혜, 한국언론학보, 2014, 12

  4. 4. 페이스북 상에서의 비영리기구 정보확산전략 연구 서혜승, 서봉원, 한국HCI학회 학술대회, 2014, 2

  5. 5. 페이스북(Facebook)상에서의 대인관계 친밀도 시각화 김미정, 김지영, 박자람, 임호경, 정은정, 한상기, 한국HCI학회 학술대회, 2011, 1

참고문헌 (0) 이 논문을 인용한 논문 (0) 신규 논문 알림서비스 신청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김수아
  1. 1. ‘집단적 도덕주의’ 에토스 김수정, 김수아, 사단법인 언론과 사회, 언론과 사회 23(3), 2015, 5-52

  2. 2. 홍대 공간의 문화적 의미 변화 김수아, 한국여성커뮤니케이션학회, 미디어, 젠더 & 문화 30(4), 2015, 83-123

  3. 3. 여성과 경쟁 김수아, 홍종윤, 계명대학교 여성학연구소, 젠더와 문화 8(2), 2015, 101-138

  4. 4. 온라인상의 여성 혐오 표현 김수아, 한국여성연구소, 페미니즘 연구 15(2), 2015, 279-317

  5. 5. 해독 패러다임을 넘어 수행 패러다임으로 김수정, 김수아, 한국방송학회, 한국방송학보 29(4), 2015, 33-81

  6. 6. 신개발주의와 젠트리피케이션 김수아, 새얼문화재단, 황해문화 86, 2015, 43-59

DBpia 이용/인용 지표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 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에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의 수
  • CrossRef 피인용수 : CrossRef의 Cited by linking 서비스와 연계하여 제공하는 정보로, 논문의 DOI가 등록된 경우 확인 가능

이용/인용 지표에 관한 상세 정보가 DBpia Insight에서 제공되며, DBpia 기관회원과 저자회원만 접속 가능합니다.
이용수
698
피인용수
0
CrossRef 피인용수
0

DBpia 논문 활용도

최근 24개월 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논문 활용도 지표를 산출합니다.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습니다.

신문방송학 분야의 논문 가운데 상위 20%

자세히보기 >
맨 위로 이동
  • 개인회원으로 로그인하셔야 이용이 가능합니다.
  •  개인회원
  •  기관회원
  • 소속기관
  • 아이디
  • 비밀번호
  • 개인회원가입으로 더욱 편리하게 이용하세요.일반회원 가입하기

    아이디/비밀번호를 잊으셨나요?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연관 추천 논문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