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말

교구 사제의 영성과 성윤리

- 전문직 윤리에 따른 윤리강령의 제안과 전망

A Spirituality for Diocesan Priests and Sexual Ethics : Proposing a Code of Ethics for Diocesan Priests from a Professional Ethics Perspective
신학전망 제195호, 2016.12, 122-155 (34 pages)
DOI :10.22504/TP.2016.12.195.122
인용정보 복사
Quick View Quick View
구매하기 6,000원
인용하기
이용수 : 433건
피인용수 : 0건
분야내 활용도 : 1%
자세히 보기 >

· 이용수 : 2010년부터 집계한 원문다운로드수

· 피인용수 : DBpia 논문 가운데 해당 논문을 인용한 논문수

· 분야내 활용도 : 최근 24개월간 DBpia 이용수를 기준으로 산출 / 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높고, 100%에 가까울 수록 활용도가 낮음

초록
본고는 교구 사제의 영성에 관한 연구이며, 전문직 윤리의 관점에서 교구사제의 영성과 성윤리의 연관성을 고찰한다. 본고가 도달하려는 주요 목표는 성윤리의 주제들을 안내하는 것뿐만 아니라, 교구 사제들의 영적 · 도덕적 책임을 숙고하기 위한 분석의 틀을 제공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본고는 오늘날 성윤리 분야를 비롯하여 윤리신학의 전 영역에 영향을 주었던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역사적 전환점들을 주의 깊게 고찰한다. 제2차 바티칸 공의회 이전까지 윤리신학의 법률적인 경향은 행위-중심, 법-지향, 그리고 죄-중심의 도덕관을 반영하고 있었다. 그러나 윤리신학의 쇄신은 기본적으로 교본주의적 논의를 인간-중심, 관계-중심에 초점을 맞춘 도덕적 삶의 논의로 발전시켰다. 그 결과 오늘날 성윤리 분야는 다양한 학문과의 통섭관계를 유지하면서 다양한 주제에 관여하게 되었다.
이제 섹슈얼리티는 자기 자신을 어떻게 이해하는지 그리고 타자와의 관계가 한 사람의 성품 형성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를 기초로, 영적인 삶의 다양한 영역에 관여하는 용어가 되었다. 더구나, 최근 북미를 중심으로 불거진 아동 성추행의 위기는 사목자를 위한 성윤리와 전문직 윤리에 대한 논의를 촉구했다. 다른 전문직 종사자들과 달리, 교구 사제에게는 성윤리에 관한 전문적인 안내를 감당할 ‘윤리강령’이 전무하다. 비록 아동 성학대의 사례들을 직접 다루지는 않지만, 본고의 목적 중 하나는 성추행의 예방책을 마련하는 것이다. 본고는 리처드 M. 굴라의 제안에 따라, 우리 인간의 관계적 특성을 고려하여 재구성한, 전문직 종사자로서 사목자에게 필요한 다섯 가지 덕목을 제안한다. 이 덕목들은 자애, 정의, 신의, 자기 존중감, 그리고 현명의 덕이다. 논의를 마치면서 본고는 다섯 가지 책임의 범위에 입각하여 교구 사제에게 필요한 ‘윤리강령’을 제안한다.

This article is a study on a spirituality for diocesan priests and explores its relation to sexual ethics from a professional ethics perspective. The major objective of this article is not only to guide the issues of sexual ethics, but also to offer an analytical framework for the spiritual and moral responsibilities of diocesan priests. To do this, the article carefully explores the historical shift of the Second Vatican Council, which affected the entire moral theology including the area of contemporary sexual ethics. The legalistic tendency of moral theology on the eve of the Second Vatican Council reflected a moral perspective that was an act-centered, law-oriented, and sin-centered approach. However, the renewal of moral theology has fundamentally developed from the manualist debate to the discussion that focuses on a person-centered and relationship-oriented moral life. As a result, sexual ethics, nowadays, pertains to a wide range of subject matter, while maintaining a consilience with other studies.
Sexuality has now become a much broader term of spiritual life, based on how we understand ourselves and how relating to others shapes one’s character development. Moreover, the latest child abuse crisis in North America has brought to the discussion of sexual ethics and professional ethics for pastoral ministers. Unlike many other professionals, diocesan priests have no ‘code of ethics’ which can afford professional guidance for sexual ethics. Even though this article does not investigate child abuse cases directly, one of the purposes is to give guidelines for the prevention of sexual abuse. In light of the ways in which we are relational, this study offers a set of five virtues reconfigured for pastoral ministers based on the work of Richard M. Gula. Those virtues are charity, justice, fidelity, self-esteem, and prudence. At the end of the debate, this article offers a ‘code of ethics’ for diocesan priests according to the five levels of responsibility.

목차
국문초록
Ⅰ. 들어가는 말
Ⅱ. 성윤리와 교구 사제의 영성
Ⅲ. 전문직 윤리와 교구 사제의 영성
Ⅳ. 나가는 말
참고문헌
Abstract
키워드
참고문헌 (0)

현재 논문의 참고문헌을 찾아 신청해주세요!

해당 논문은 참고문헌 정보가 없습니다.

인용된 논문 (0)

알림서비스 신청하고 '인용된 논문' 정보를 메일로 확인 하세요!

해당 논문은 인용된 논문 정보가 없습니다.

제 1 저자의 다른 논문 (4)

최성욱 식별저자 저자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권호 내 다른 논문 (15)

신학전망 제195호 의 상세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 처음
  •  
  • 이전
  •  
  • 1
  •  
  • 2
  •  
  • 다음
  •  
  • 마지막
추천 논문 (10)

DBpia 추천논문과 함께 다운받은 논문을 제공합니다. 논문 초록의 텍스트마이닝과 이용 및 인용 관계 분석을 통해 추천해 드리는 연관논문을 확인해보세요.

DBpia 추천논문

더 많은 추천논문을 확인해 보세요!

함께 다운받은 논문

지표

이용현황

· 이용수

· 이용순위 상위 Top3

자세히 보기 >
No 상위 이용이관 이용수
1 수원가톨릭대학교 16
2 고려대학교 13
3 서울대학교 8

활용도

· 활용지수

· 논문의 활용도 추이 (주제분야 기준)

자세히 보기 >

: %

2016-09
2016-10
2016-11
2016-12
0
20
40
60
80
100
  • 0%
  • 20%
  • 40%
  • 60%
  • 80%
  • 100%

피인용수

상세정보
저작권 정책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모든 저작물의 저작권은 원저작자에게 있으며, 누리미디어는 각 저작물의 내용을 보증하거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단, 누리미디어에서 제공되는 서지정보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는 저작물로, 사전 허락 없이 임의로 대량 수집하거나 프로그램에 의한 주기적 수집 이용, 무단 전재, 배포하는 것을 금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저작권법 및 관련법령에 따라 민, 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맨 위로 이동